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침묵 기도로 시작하는 사순절

한국샬렘영성훈련원 2월 28일~3월 2일, 직장인도 참여 가능

이은혜 기자   기사승인 2019.02.08  10:10:52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default_news_ad2
ad42

[뉴스앤조이-이은혜 기자] 초교파 영성 훈련 기관 한국샬렘영성훈련원(공동대표 박경조·조경열)이 사순절 맞이 단기 침묵 피정 프로그램 '일상과 광야'를 준비했다. 올해 3월 6일 시작되는 사순절 전에 조용히 자신을 돌아보며 침묵으로 기도하는 자리다.

침묵 피정은 2월 28일 오후 2시부터 3월 2일 오후 1시까지 진행한다. 직장인도 저녁부터 참여할 수 있게 프로그램을 짰다. 장소는 경기도 시흥시 성바오로피정의집이다. 회비는 25만 원, 선착순 10명을 받는다. 온라인 신청서를 작성한 뒤 계좌로 송금하면 된다.

ad47
<저작권자 © 뉴스앤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동영상 기사

default_news_bottom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