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교계·시민단체, 교육부에 대전신대 특별감사 요구

32개 단체 "주의종 길러내는 신학대학에서 어떻게 이럴 수 있나"

최승현 기자   기사승인 2018.06.01  17:19:03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default_news_ad2
ad42

[뉴스앤조이-최승현 기자] 교계와 대전 지역 시민단체들이 교수 불법 채용과 입시 비리 의혹으로 경찰 압수 수색을 받은 대전신학대학교(대전신대·김명찬 총장)의 교육부 특별 감사를 요구했다.

교회개혁실천연대·기독연구원느헤미야·한국복음주의교회연합·성서한국·대전기독교교회협의회·대전기독교윤리실천운동 등 교계 단체와 대전시민사회단체연대회의 소속 지역 시민단체 등 총 32개 기관은, 6월 1일 성명서에서 "그 어디보다 투명하고 정직해야 할 종교 지도자를 양성하는 교육기관에서 비상식적이고 불법적인 학교 운영을 하고 있다"고 비판했다.

이들은 불법 채용된 교수 3인이 당일부터 보직을 맡고, 3월 9일 하루만에 학칙 개정과 신입생 입학 사정까지 열어 석사과정 1명, 박사과정 1명을 뽑는 등 비상식적 절차를 밟았다고 지적했다. "주의종을 길러낸다는 신학대학에서 어떻게 이럴 수 있는지 참담하기 그지없다"며 철처한 감사를 촉구했다.

이들은 언론에 알려진 교수 채용과 입시 비리 의혹 외에도, △불법 개방이사 선임 과정 의혹 △사립학교법이 금하는 이사들의 겸임교수 및 시간강사 겸업 △절차를 무시한 학교 정관 개정 △교원 임금체계 무단 변경 △재정 운영 불투명성 등 각종 문제들까지 종합적으로 감사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학교법인 대전신학대학교에 대한 교육부 특별감사를 요구합니다!

학교법인 대전신학대학교는 대한예수교장로회 통합측 학교로서 목회자 양성을 그 목적으로 합니다. 그 어디보다 투명하고 정직해야 할 종교 지도자를 양성하는 교육기관에서 자행되고 있는 비상식적이고 불법적인 학교 운영을 보며 참담한 마음을 금할 수 없습니다. 

최근 언론을 통해 알려진 것처럼 대전신학대학교 이사회는 절차를 무시하고 불법적으로 교수 3인을 특별 채용하고, 총장은 그렇게 불법 특별 채용된 신임 교수 3인을 임용 당일부터 보직교수로 임명하였습니다. 그리고 불법 채용된 신임 교수들을 중심으로 대학원위원회를 구성하고 지난 3월 9일 대학원위원회를 개최하여 학칙을 개정, 대학원 입학 자격을 수정하고, 바로 그날 학칙 개정 당일 오후에 대학원 신입생 입학 사정을 진행하여 2명의 대학원생(석사 과정 1인, 박사과정 1인) 뽑았습니다. 엄격하고 투명하게 관리되어야 할 입학 사정이 어떻게 이런 비상식적인 절차를 거쳐 진행될 수 있는지 참담하기 그지없습니다. 더군다나 주의종을 길러낸다는 신학대학에서 말입니다. 올해 대전신학대학교 일반대학원에 입학한 두 명의 학생이 언제 시험을 치르고, 면접 등의 절차를 거쳐 합격하게 되었는지 철저한 감사를 통해 밝혀주시기 바랍니다. 

이러한 의혹에 대해 이미 지난 5월 21일 경찰은 대전신학대학교에 대한 압수 수색을 진행한 바 있습니다. 이는 경찰에서도 대전신학대학교의 문제에 대해 심각하게 생각하고 있다는 반증입니다. 이에 우리는 사립대학에 관한 정책을 세우고 지원 및 감독하는 교육부에서 직접 대전신학대학교 문제 해결을 위해 적극 나서 줄 것을 촉구합니다. 

대전신학대학교에 대해 제기되고 있는 문제는 위에 언급한 불법 교수 특별 채용 및 입시 문제만이 아닙니다. 개방이사 선임 과정의 불법성 의혹, 사립학교법에서 금하고 있는 이사들의 겸임교수 및 시간강사 겸업, 절차를 무시한 학교 정관 개정, 교원 임금 체계의 무단 변경, 교양 필수 과목의 변칙적 운영(품성론 세미나 과목의 학부·대학원 공동 수업), 학교법인 직원의 학교 직원 겸임, 재정운영의 불투명성 등 대전신학대학교 운영에 대해 지적되고 있는 의혹은 한두 가지가 아닙니다. 이에 우리는 대전신학대학교에서 제기되고 있는 각종 의혹과 여러 문제에 대해 교육부에서 특별감사를 진행할 것을 촉구합니다. 

우리는 교육부가 학교법인 대전신학대학교에 대한 철저한 감사를 통해 잘못된 것을 바로잡고 더 이상 학교운영이 총장과 이사회, 불법 채용된 교수들에 의해 파행을 겪지 않도록 행정 조치해 주실 것을 요구합니다.

2018년 6월 1일

건강한침례교회연대, 교회2.0목회자운동, 교회개혁실천연대, 기독연구원느헤미야, 기독청년아카데미, 느헤미야교회협의회, 대전기독교교회협의회, 대전기독교윤리실천운동, 대전시민사회단체연대회의[(사)대전충남민주화운동계승사업회 대전경제정의실천시민연합 대전문화연대 대전시민아카데미 대전여성단체연합(대전여민회 대전여성정치네트워크 대전평화여성회 대전여성장애인연대 여성인권티움 풀뿌리여성마을숲) 대전참여자치시민연대 대전충남녹색연합 대전충남민주언론시민연합 대전충남생명의숲 대전환경운동연합 대전YMCA], 새벽이슬, 성서대구, 성서대전, 성서한국, 실천여성회 판, 얼굴있는거래, 평화누리, 한국복음주의교회연합

ad47
<저작권자 © 뉴스앤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동영상 기사

default_news_bottom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