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헌금의 공공성 회복을 위하여

9월 11일 개혁연대 포럼, 박득훈·김회권·홍주민 강연

최유리   기사승인 2017.09.08  14:38:24

이 기사는 번 공유됐습니다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ad42

[뉴스앤조이-최유리 기자] 교회개혁실천연대(개혁연대·공동대표 박득훈·박종운·방인성·백종국·윤경아)가 교회의 건강성 회복을 위한 '헌금의 공공성 회복' 포럼을 연다.

개혁연대는 "교회 내 헌금은 공공성을 잃으면, 개인 또는 일부 집단의 것이 된다. 진정한 교회 개혁은 '헌금 개혁'을 요구한다. 헌금 개혁의 길을 모색하고 헌금의 공공성을 회복하기 위해 '모두를 위한 헌금, 공적 헌금 포럼'을 갖고자 한다"고 했다.

ad41

이번 포럼은 9월 11일 오후 7시, 100주년기념교회 사회봉사관 4층 세미나실(마포구 독막로 20)에서 열린다. 박득훈 공동대표(개혁연대), 김회권 교수(숭실대학교), 홍주민 교수(한국디아코니아)가 각각 '헌금의 공공성 회복 없이 교회 개혁 없다', '고대 이스라엘 예배의 봉헌과 공적 헌금', '종교개혁의 사회사적 의미와 한국교회'를 주제로 강연을 한다.

문의: 02-741-2793(교회개혁실천연대)

default_news_ad3
<저작권자 © 뉴스앤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bottom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